뉴스
2019년 10월 12일 10시 43분 KST

태풍 '하기비스'가 일본 접근하면서 한국도 강풍 예상, 이동경로는?

대기질은 청정하다

기상청
태풍 이동 경로

일요일인 13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강원 영동과 경상동해안을 비롯한 일부 지역은 제19호 태풍 ’하기비스(Hagibis)의 영향을 받아 최대 순간풍속 시속 110㎞의 강한 바람이 불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13일) 중국 북동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강원 영동과 경상 동해안은 대체로 흐리겠다고 12일 예보했다.

태풍 하기비스가 일본 남쪽해상으로 접근하며 강원 영동 남부와 경상동해안에는 최대순간풍속이 90~110㎞로 부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측됐다. 또 그밖의 강원 영동, 경상 동해안 지역과 남해안에는 바람이 시속 45~65㎞로 강하게 불겠다.

이날 오후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13일 아침 기온은 2~3도 낮아질 것으로 보인다. 대부분 내륙에서 10도 이하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13일 아침 최저기온은 7~17도, 낮 최고기온은 17~25도로 전날보다 1~4도 가량 더 낮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3도 △춘천 10도 △강릉 12도 △대전 11도 △대구 12도 △부산 15도 △전주 11도 △광주 13도 △제주 16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1도 △춘천 21도 △강릉 19도 △대전 22도 △대구 22도 △부산 22도 △전주 23도 △광주 23도 △제주 22도로 예상된다.

대기질은 청정하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의 미세먼지 예보등급은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다에서 0.5~5.0m, 동해 앞바다에서 2.0~6.0m으로 일겠고, 서해 먼바다에서 최고 2.5m, 남해 먼바다에서 최고 6.0m, 동해 먼바다에서 최고 7.0m로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산행 시 강풍에 유의하기 바란다”며 ”동해안과 남해안 지역의 행락객들은 강풍과 너울로 인한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매우 강한 동풍의 영향으로 동해안과 남해안, 제주지역에 위치한 공항에서는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공항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