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9년 10월 01일 11시 12분 KST

김정은이 시진핑에게 보낸 중국 건국 70주년 축전

"중국 당과 정부와 인민의 투쟁을 전적으로 지지"

Xinhua News Agency via Getty Images
PYONGYANG, June 20, 2019 -- General Secretary of the Central Committee of the Communist Party of China and Chinese President Xi Jinping and Kim Jong Un, chairman of the Workers' Party of Korea and chairman of the State Affairs Commission of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ride an open-top vehicle to the square of the Kumsusan Palace of the Sun amid welcoming crowds, following a grand welcoming ceremony held by the DPRK side at the Sunan International Airport, in Pyongyang, DPRK, June 20, 2019. Xi Jinping arrived here Thursday for a state visit to the DPRK. Xi and his wife, Peng Liyuan, were greeted beside the ramp by Kim Jong Un and his wife, Ri Sol Ju. (Photo by Huang Jingwen/Xinhua via Getty) (Xinhua/ via Getty Images)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중국 건국 70주년을 맞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축하 서한을 보냈다고 북한 매체들이 1일 보도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공개한 이날 자 서한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우리 당과 정부와 인민은 나라의 안정과 핵심이익을 수호하고 지속적인 발전을 이룩하기 위한 중국 당과 정부와 인민의 투쟁을 전적으로 지지하며 사회주의를 고수하고 빛내기 위한 한길에서 언제나 함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어 ”나는 총서기 동지와의 여러 차례 상봉에서 이룩된 중요한 합의 정신에 따라 조중(북중) 친선 협조 관계가 새 시대의 요구와 두 나라 인민의 공동의 염원에 맞게 날로 활력 있게 발전할 것이라고 굳게 믿는다”고 덧붙였다.

또 ”지난 70년간 슬기롭고 근면한 중국 인민은 중국공산당의 위대한 영도 밑에 완강한 투쟁을 벌여 역사의 온갖 도전과 시련을 이겨내고 중화의 대지우에 세기적인 전변을 안아왔으며 중화인민공화국의 종합적 국력과 국제적 권위는 비상히 강화되었다”고 평가했다.

그는 특히 ”중국공산당 제18차 대회 이후 총서기 동지를 핵심으로 하는 중국공산당의 두리에 일심단결하여 초보적으로 부유한 사회건설에서 결정적 승리를 이룩하고 사회주의현대화 강국건설의 보다 높은 목표를 향하여 과감히 전진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총서기 동지와 중국 공산당의 영도가 있고 새 시대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사상이 있기에 형제적 중국인민이 ‘두 개 백 년’ 목표를 점령하며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인 중국의 꿈을 실현하기 위한 새로운 장정에서 반드시 승리를 이룩하리라고 확신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