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9년 09월 27일 15시 52분 KST

필리핀 보라카이에서 노상방뇨를 한 한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보라카이 섬 해변에서의 파티나 음주, 흡연은 금지돼 있다.

필리핀의 휴양지 보라카이 섬에서 노상방뇨를 하던 한국인 관광객이 현지 경찰에 붙잡혔다. 이밖에 현지 법규를 어기고 해변에서 술을 마신 한국인 관광객들도 체포됐다.

NOEL CELIS via Getty Images

27일 일간 필리핀스타에 따르면 지난 13일, 보라카이 섬 해변에서 한국인 관광객 A씨는 노상방뇨를 하다가 순찰 중이던 경찰에 적발됐다.

A씨는 곧바로 구금되지는 않았으나 소환장을 발부받았다. 경찰은 이밖에 현지 법규를 어기고 보라카이 섬 해변에서 술을 마신 한국인 4명도 체포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해 4월, 필리핀 정부는 환경 정화를 위해 6개월 간 보라카이 섬 전체를 폐쇄했다. 당시 국내 항공사들도 보라카이행 비행기 운항을 중단했다. 이후 해변에서의 파티나 음주, 흡연 등을 금지했으나 해외 관광객들의 환경오염 행위는 잇따라 적발되고 있는 실정이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