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9년 09월 09일 12시 17분 KST

자유한국당이 청와대 앞에서 '조국 임명 규탄' 집회를 연다

긴급 의원총회를 마친 뒤 청와대로 간다.

뉴스1
.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 장관을 임명했다. 자유한국당은 9일 오후 이를 규탄하는 긴급 의원총회를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긴급 의원총회를 마친 뒤 청와대 앞에서 규탄집회를 이어갈 계획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박맹우 사무총장은 ”오후에 의원총회를 하고, 곧바로 청와대로 갈 것”이라고 말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대해  ”황당하다. 기어이 민심을 거스르는 결정을 했다”며 ”대한민국 역사상, 헌정사상 가장 불행한 사태로 기록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1에 따르면 나 원내대표는 정기국회 보이콧, 조 신임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 제출 등 향후 대응에 대해 ”다른 야당들과 논의할 것”이라며 ”(9일 오후) 의원총회를 열고 활발한 논의를 하고 의원들 의견을 들어볼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