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9월 02일 11시 48분 KST

가수 벤이 W 재단 이욱 이사장과의 열애 보도에 밝힌 입장

'180도', '열애중' 부른 그 벤이 맞다.

가수 벤(28)과 W 재단 이욱(31) 이사장이 열애 중이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벤 측이 이를 인정했다.

2일 뉴스1은 단독으로 벤과 이 이사장이 세 달째 연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이 이사장은 벤의 팬이었으며, 이들은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나게 된 뒤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뉴스

같은 날 벤 측은 열애를 인정했다. MBC연예에 따르면 벤의 소속사 메이저9측은 ”벤과 이 이사장이 최근 예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 이사장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등에 벤의 신곡을 홍보하는 등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벤은 지난 2010년 그룹 ‘베베미뇽’ 멤버로 데뷔했으며, 이후 다수의 OST를 발표하며 입지를 굳혔다. 대표곡으로는 ’180도‘, ‘열애중’ 등이 있으며 지난 7월 ‘헤어져줘서 고마워’를 발표했다.

이 이사장은 세계 각국의 정부기관 및 기업, 단체 등과 협력해 기후변화와 자연보전 캠페인 등에 앞장서는 사회기관 W 재단을 운영하고 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