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8월 30일 10시 57분 KST

송가인 아버지가 ‘뽕 따러 가세’에서 밝힌 사윗감 기준 (영상)

첫번째 조건부터 후보들의 대거 탈락이 예상된다

TV조선
가수 송가인 아버지

가수 송가인 아버지가 사윗감 기준을 밝혔다.

29일 TV조선 ‘뽕 따러 가세’에서는 송가인이 방송인 붐과 함께 자신의 고향 진도군을 찾았다.

이날 붐은 송가인의 아버지에게 한우와 건강식품을 선물하면서 “송가인이 저 말고 남자를 데려온 적 있느냐. 붐서방이라고 하셔도 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송가인 아버지는 “초면에 그러면 안된다. 아직 사윗감이 아니다”라며 선을 그었다.

붐이 사윗감의 기준을 묻자 송가인 아버지는 “첫째는 사람이 잘생겨야 한다”고 단호히 말했다. 그러면서 “(송가인이) 데리고 오더라도 잘생긴 사람 아니면 데리고 오지 말라고 한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날 붐은 송가인의 아버지에게 남진과 장윤정이 불렀던 ‘당신이 좋아’를 열창하며 매력을 어필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