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9년 08월 26일 19시 55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8월 27일 10시 04분 KST

인도네시아가 보르네오 섬에 새로운 수도를 건설한다

조코위 대통령이 공식 선언했다.

AFP

인도네시아가 보르네오 섬에 새로운 수도를 건설하겠다고 공식 선언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조코 위도도(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26일(현지시간) 보르네오섬의 동(東)칼리만탄에 위치한 북프나잠 파세르와 무타이 카르타느가라 일부에 새 행정본부를 건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조코위 대통령은 수도 이전으로 가장 인구가 많은 자바섬 밖으로 경제 활동이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바섬에 위치한 현(現) 수도인 자카르타에는 약 3000만명의 인구가 모여 있어 심각한 교통체증과 대기 오염이 위험 수준에 도달했다. 이에 조코위 대통령은 수십년동안 논의되어 온 수도 이전을 추진했다. 

조코위 대통령은 이번 수도 이전이 인도네시아의 소득 격차 해소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인도네시아 인구의 62%가 모여 사는 자바섬은 국내총생산(GDP)의 약 58%에 기여하는 반면 인구의 5.8%가 사는 칼리만탄의 GDP 기여도는 8.2%에 그친다. 

인도네시아 정부에 따르면, 150만명의 주민을 위해 4만헥타르(ha) 부지 개발 등 수도 이전에 466조루피아(약 39조8400억원)의 비용이 들어갈 것으로 추산된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