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9년 08월 22일 20시 08분 KST

일본 방위성 관계자, 한국의 지소미아 파기 결정 "믿을 수 없다"

일본 정부의 공식 입장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ASSOCIATED PRESS

일본 언론들이 한국의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파기 결정 소식을 긴급하게 전했다.

22일 저녁 일본 공영방송 NHK는 ”일본과 한국의 갈등이 안보 영역으로 번지게 됐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국방부)의 한 관계자는 ”믿을 수 없다”며 ”도대체 어떻게 하자는 것인가”라고 말했다.

또다른 관계자는 ”예상치 못한 대응을 보인 한국 측의 주장을 냉정하게 분석할 필요가 있다”며 ”한국 측은 수출관리 문제를 제기했는데, 정부는 무엇을 할 것인지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 정부 관계자는 ”한국의 대응이 어떻든 태평양 전쟁 중의 징용 문제에 대한 일본의 입장이 변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과 일본의 협력이 있기 때문에 즉각적인 영향이 있을 가능성은 낮다”면서도 ”향후에 국방 당국 간 소통이 훨씬 더 어려워질 위험이 있다”고 덧붙였다.

 

NHK는 이날 저녁 6시30분경 총리 관저를 나서던 아베 신조 총리는 관련 질문에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일본 지지통신은 한국 정부의 지소미아 파기 결정에 ”유감”을 표한다는 한 외무성  관계자의 말을 전했다. 

일본 정부의 공식 입장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PRESENTED BY 일동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