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8월 18일 10시 49분 KST

구혜선이 남편 안재현과의 파경 위기를 고백했다

그는 최근까지도 공식 석상에서 안재현을 언급했다

뉴스1

배우 구혜선이 남편 안재현과의 파경 위기를 고백하며 가정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구혜선은 18일 인스타그램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그러면서 “다음주에 남편(안재현) 측으로부터 보도 기사를 낸다고 하는데,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린다”고 말했다.

또 구혜선은 안재현과 주고 받은 메시지도 공개했다. 해당 메시지에는 이미 두 사람이 이혼 절차를 밟고 있으며 언론 보도도 앞두고 있었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날 일간스포츠는 최근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MC로 참여한 구혜선이 녹화 당시 안재현과의 불화에 대해 전혀 언급하지 않았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KBS 2TV 드라마 ‘블러드’를 통해 연인으로 발전해 2016년 결혼했다. 2017년 tvN ‘신혼일기’에 함께 출연해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