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8월 14일 14시 50분 KST

티아라 출신 한아름이 결혼 소식을 전하며 남편에 대해 당부한 말

티아라의 막내로 일년 간 활동했다

티아라 출신 한아름(본명 이아름)이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 소식을 전했다.

13일 한아름은 ”내가 26살이라는 나이에 드디어 시집을 가게 됐다. 2020년 2월9일로 좋은 날을 받았다”며 남편을 소개했다. ”사랑하는 법, 받는 법을 알려준 고마운 사람”이라며 ”힘이 들어 지푸라기 잡는 심정으로 위태롭게 살아갈 때 나를 단단하게 붙잡아줬다”고 설명하며 사진도 함께 공개했다.

또 ”앞으로 살아감에 있어서 혼자가 아닌 사랑하는 사람이 있다는 사실을 기억하며, 어떤 일을 하던 더 책임감 있고, 세상에 더 선한 영향력을 펼칠 수 있는 올바른 사람이 될 수 있도록 더 반듯하게 살아가겠다. 잘 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아름은 영어로도 글을 남겨 외국 팬들에게도 직접 결혼 소식을 알렸다.

이어 같은 날 별도의 포스트를 올려 연예인이 아닌 남편에 관한 당부를 전하기도 했다.

″(많이 놀라셨죠..) 제가 사랑하는 사람은 사업과, 직장생활을 하고 있는 저와 다르게 잔잔한 물결에서 누군가의 시선에 힘들었던 시기를 보낸 적 없는 사람입니다. 그래서 어쩌면 많은 사람들에게 비치는 것에 부담을 느낄까 숨겨주고 있었던 것도 있고, 저로 인해 피해가 갈까 염려되어 지켜주고 싶은 마음에 저 혼자 간직하고 있던 그런 사람입니다! 여러분들께서 이쁜 마음으로 이 사람에게 피해 가는 행동은 피해주실 거라 믿습니다! 정말 소중하고 착한 사람입니다. 상처 갈 만한 행동은 삼가 부탁드려요💕🙏🏻”

1994년생인 한아름은 지난 2012년 티아라에 합류했으며 2013년 탈퇴했다. 2017년에는 KBS 2TV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 더 유닛’에 출연했다.

아래는 한아름의 인스타그램 글 여러개.

Photo gallery 2018 최고의 웨딩 사진 35컷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