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8월 13일 11시 58분 KST

KBS 측이 '1박 2일 재개' 보도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가수 정준영의 '불법 촬영 및 유포' 논란으로 제작을 중단했다.

KBS

KBS 측이 예능프로그램 ‘1박 2일’ 방송이 재개된다는 보도에 대해 ”정해진 내용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13일 스타뉴스는 단독으로 ‘1박 2일‘이 시즌4로 새출발하며, ‘슈퍼맨이 돌아왔다’ 등 예능 프로그램을 연출한 방글이PD가 메인 연출로 낙점됐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방PD가 ‘1박 2일’ 최초의 여성 메인 연출이 될 예정이며, 시즌4에는 김종민과 이용진의 출연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그러나 KBS 측은 ”정해진 바 없다”는 입장이다. YTN에 따르면 KBS 측은 ”방PD 합류와 ‘1박 2일’ 재개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3월, ‘1박 2일’은 시즌3 멤버였던 가수 정준영의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가 논란이 되자 제작 중단을 발표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