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31일 09시 34분 KST

선미가 '아이돌 자작곡은 거의 공동작곡자가 해준 것'이라는 댓글에 답했다

자작곡으로 컴백한다

VCG via Getty Images

컴백을 앞둔 선미가 인터넷에서 ‘아이돌의 자작곡은 이름뿐’이라는 한 댓글러에게 반박했다.

선미는 30일 ”자작곡 앞세워 8월말 컴백 확정”이라는 제목의 기사와 함께 그 아래 달린 댓글 하나를 공개했다. ‘대부분의 아이돌들이 자작곡에 별로 기여하지 않고 실상은 편곡자와 공동작곡자가 다 쓰는 것’이라는 내용이다.

instagram/miyayeah

선미는 위 내용을 공유하며 먼저 ‘형태가 무엇이든 창작은 어려움이 많은 작업이고, 그래서 여러 부분에서 여러 사람들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공동작업이 많은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하지만 (아이돌인 아티스트가) 지휘자로서 표현하고자 하는 바를 이해하지 못 하면 공동작업은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단순히 이름을 올리기 위한 보여주기식의 작업을 하지 않는다”, ”과정 하나하나를 고민하고 다듬고 고치면서 제가 표현하고자 하는 걸 완성한다”고 덧붙인 선미는 마지막으로 ‘대부분의 아이돌들이 그렇다는 개인의 편견이 모두에게 사실로 받아들여지지는 않길 바란다’며 글을 쓴 이유를 밝혔다.

아래는 선미의 인스타그램 글 원문.

Photo gallery 페미니즘 아이템 착용한 한국 연예인들 See Gallery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