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7월 31일 09시 38분 KST

북한이 엿새 만에 또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

엿새 전 발사한 것과 같은 종류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ASSOCIATED PRESS

북한이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지 엿새 만인 31일 또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이 오늘 오전 5시6분과 5시27분께 원산 갈마 일대에서 동북방 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이 발사체를 발사한 것은 지난 25일 이후 엿새만이다. 북한이 오늘 발사한 것이 당시와 같은 종류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합참은 ”이번에 발사된 단거리 탄도 미사일의 고도는 약 30㎞, 비행거리는 약 250㎞로 추정하고 있으며 정확한 제원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현재 우리 군은 추가 발사에 대비해 관련 동향을 감시하면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발사는 한반도 긴장 완화 노력에 도움이 되지 않으며 이러한 행위를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 25일 호도반도 일대에서 ‘북한판 이스칸데르’로 불리는 KN-23 신형 단거리 탄도 미사일 2발을 발사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