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29일 20시 02분 KST

'으라차차 만수로' 팀이 '호날두 일방 출연 취소' 논란에 해명했다

유벤투스 선수들과의 인터뷰를 추진했었다

‘으라차차 만수로’ 측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소속 유벤투스 팀에게 촬영 취소를 당했다는 보도에 입장을 밝혔다.

KBS 2TV ‘으라차차 만수로’ 측 관계자는 29일 ”호날두만 특정한 인터뷰는 아닌, 유벤투스 선수들과 인터뷰를 진행하기로 했다. 그러나 세부사항을 논의하다가 촬영을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번 유벤투스 친선 경기에 앞서 이미 촬영을 하지 않기로 한 상황이라, 다른 이슈들로 인해 촬영을 못한 게 아니다. ‘으라차차 만수로’ 촬영팀은 경기장에 가지 않았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 ‘으라차차 만수로’가 지난 26일 서울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호날두를 비롯해 유벤투스 선수들을 만나 촬영을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유벤투스 측이 일방적으로 취소하면서 촬영을 진행하지 못했다고 보도했으나 이로써 오보로 밝혀졌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