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7월 27일 13시 32분 KST

남양주의 가정집 마당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남성이 발견됐다

사람이 거주하는 가정집 마당이다

뉴스1

26일 오후 11시25분께 경기 남양주시 진접읍 소재 한 가정집 마당에서 6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27일 남양주경찰서에 따르면 해당 가정집 마당에서 A씨(66)가 목 부위 등 흉기에 찔려 피를 흘린 채 숨져 있었다.

‘사람이 쓰러져 있다’라는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이미 A씨가 숨져 있었다고 밝혔다. 

A씨가 숨진 장소는 사람이 거주하는 가정집 마당인데 사망 당시, 해당 가정집에는 아무도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또 전날 비가 많이 내리고 사건발생 시간이 오후 늦은 시간이기 때문에 인적이 드물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를 확보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