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7월 24일 11시 35분 KST

쿠팡에서 판매 중인 모든 상품이 '품절'로 표시되고 있다

쿠팡 측은 오류가 언제 고쳐지는지는 "확답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24일 오전 소셜커머스업체 쿠팡에서 판매 중인 모든 상품이 ‘품절’ 처리되고 있는 현상이 지속되고 있다. 오전 9시쯤부터 시작돼 오전 11시 현재까지 주문이 불가능한 상태다.

쿠팡 홈페이지에서 상품을 선택하고 구매하기 버튼을 누르면 ‘상품이 품절되었습니다‘라는 문구가 뜰 뿐 결제화면으로는 넘어가지 않는다. 의류와 식품, 가전디지털, 도서/음반/DVD 등 모든 카테고리 내의 상품에 대해 주문하기 버튼을 직접 눌러봤지만, 품절문구가 표시된다. 사용자에 따라 ‘품절 임박’, ‘0개 남았다’는 메시지가 뜨기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웹사이트와 모바일앱에서 모두 같은 오류가 나타나고 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쿠팡 측은 ”오늘(24일) 오전부터 그런 현상이 나타난 것으로 알고 있다. 내부 시스템 오류로 보이는데 현재 원인을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오류가 언제 고쳐지는지에 대해서는 정확히 알 수 없는 상황이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쿠팡 관계자는 ”빠르게 해결하기 위해 노력 중이나 현재 정확한 시간까지는 확답 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바란다”고 했다.

지난해 11월 아마존웹서비스 장애 현상이 발생한 당시 쿠팡은 마켓컬리·배달의민족·업비트 등 주요 웹사이트와 함꼐 서버가 다운된 적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