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2019년 07월 23일 17시 58분 KST

문 대통령이 "일본의 수출규제 대응만큼은 도와달라"고 말했다

협치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청와대에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과 오찬을 하며 추경이 정말 중요하다”며 ”(야당이)추경이나 일본의 수출규제 대응만큼은 힘을 모아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뉴스1

문 대통령은 이날 더부민주당에 ”추경 통과를 위해 좀 더 노력해달라”고 당부하면서 “IMF나 OECD 등 국제기구는 한국의 재정 건전성이 이렇게 좋은데 왜 재정을 더 투입하지 않느냐며 문제를 제기한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이어 ”국민들과 함께 분노하고 걱정도 해야겠지만, 희망과 자신감을 드릴 수 있도록 정치권은 협치로 뒷받침해야 할 것”이라며 위기극복을 위해 여야의 협치가 중요함을 피력했다.

이날 오찬에 참석한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 자리에 오기 전 추경이 해결됐으면 좋았을 것”이라며 ”현재 상황은 건강한 비판을 넘어 정쟁의 악순환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생각을 밝혔다.

추경 심사를 맡고 있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민주당 간사인 윤후덕 의원은 ”추경이 불발되면 (국회가 국민의 비난을) 감당할 수 있겠는지 걱정이 크고, 8월에는 반드시 추경을 집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