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18일 11시 35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7월 18일 11시 35분 KST

경찰이 강지환의 마약 투약을 의심해 검사를 의뢰한 이유

경찰이 범행 현장에 도착했을 때 노래방 기계로 노래를 부르고 있었다고 한다.

뉴스1

성폭행 및 성추행 혐의로 구속된 배우 강지환이 18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된 가운데, 경찰은 그에 대한 마약 검사도 의뢰한 것으로 밝혀졌다.

17일 SBS 등은 경찰이 범행 당시 강지환의 행동에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이 많다고 보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그에 대한 마약 검사를 의뢰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경찰 출동 당시 강지환은 집에 있는 노래방 기계로 노래를 부르고 있었으며, 피해 사실을 신고한 여성에게 직접 경찰관을 안내하는 등의 이상한 행동을 했다.

또 국과수의 유전자 검사 결과 피해 여성의 몸에서 강지환의 DNA가 검출된 것으로 알려졌다.

강지환은 9일 광주시 오포읍에 있는 자택에서 여성 외주스태프 2명과 술을 마시고 이들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사건 당일 신고를 받고 출동, 강지환을 긴급체포했고 12일 구속했다. 18일에는 그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