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17일 11시 33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7월 17일 11시 33분 KST

트위터에 한국 전철 매너를 칭찬한 일본 배우가 현지 네티즌의 뭇매를 맞았다

일본 걸그룹 AKB48 출신의 배우 시마자키 하루카는 공격을 받고 트윗을 삭제했다

시마자키 하루카 트위터
일본 걸그룹 AKB48 출신의 배우 시마자키 하루카

일본 걸그룹 AKB48 출신의 배우 시마자키 하루카가 한국의 전철 매너를 칭찬하는 트윗을 올렸다가 일본 네티즌의 뭇매를 맞았다.

시마자키 하루카는 16일 트위터에 “할아버지가 어린이에게 자리를 양보하고 있는데 교통약자석의 직장인들은 왜 아무렇지도 않게 앉아있게 된 걸까”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한국은 멋진 곳이었다. (대중교통에서) 건강한 젊은이들은 모두 서 있었고, 교통약자석은 텅텅 비어 있었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여러 나라를 여행해서 멋진 부분을 많이 흡수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일부 현지 네티즌들은 시마자키 하루카에게 “반일로 간주할 것”, “교통약자석 사용 매너에 대해 왜 한국의 경우를 인용하는가”, “한국으로 가 버려라”는 등의 비판 의견을 냈다. 스포츠호치, 닛칸스포츠 등 일본 주요 연예 매체들 역시 이를 집중 보도했다.

이에 시마자키 하루카는 해당 트윗을 삭제하면서 “오늘 올린 트윗은 아무리 생각해도 다른 나라의 분들이 기분 좋게 여기지 않을 코멘트들이 많이 달려서, 일본인으로서 슬퍼졌기 때문에 삭제했다”고 적었다. 그러나 17일 현재 이 트윗도 지워진 상태다.

PRESENTED BY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