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15일 21시 52분 KST

강지환이 성폭행 논란과 관련해 "모든 혐의를 인정한다"고 밝혔다(공식입장)

스태프 1명을 성폭행하고 1명을 성추행한 혐의로 지난 9일 체포됐다.

강지환이 성폭행 논란과 관련해 모든 혐의를 인정하며 공식사과했다.

YTN에 따르면 강지환은 15일 오후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하현을 통해 입장을 밝혔다.

모든 혐의를 인정하며 저의 돌이킬 수 없는 잘못으로 크나큰 상처를 입으신 피해자분들께 진심으로 머리숙여 사죄드린다. 이번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많은 분들께도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저의 잘못에 대한 죗값을 달게 받고 속죄하며 살도록 하겠다.

앞서 경찰은 지난 9일 오후 10시 50분쯤 강지환을 경기 광주시 오포읍 강지환의 자택에서 긴급체포했다. 스태프 2명이 자고 있는 방에 들어가 한 명을 성폭행하고 한 명을 성추행한 혐의였다. 이후 강지환은 지난 12일 구속됐다.

강지환은 ”동생(피해자)들이 인터넷이나 매체 댓글들을 통해서 크나큰 상처를 받고 있다고 전해들었다”며 ”그 점에 대해서, 그런 상황을 겪게 해서 오빠로서 너무 미안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