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14일 10시 26분 KST

트와이스 멤버들이 싱가포르 공연 도중 미나를 생각하며 눈물을 쏟았다

"항상 9명의 트와이스를 기억해 달라”

뉴스1

그룹 트와이스 멤버 미나가 건강 이상으로 활동을 중단한 가운데, 트와이스 멤버들이 미나를 생각하며 눈물을 쏟았다. 

13일 트와이스는 싱가포르에서 월드 투어 콘서트 ‘2019 트와이스라이츠(2019 TWICELIGHTS)’를 진행했다.

콘서트 말미 트와이스 멤버들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 가운데 갑자기 트와이스 멤버들은 눈시울을 붉혔다. 활동에 불참하게 된 미나 때문이었다. 

사나는 “옆에 있는 사람이 중요하다는 것을 알았다. 항상 9명의 트와이스를 기억해 달라”고 말했고, 다현은 “아쉬움이 많다. 9명이 함께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전했다. 지효는 노래를 부르던 중 미나 파트에서 고개를 떨구고 오열하기도 했다. 

뉴스1

앞서 트와이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미나는 현재 무대에 서는 것에 대해 갑작스러운 극도의 심리적 긴장 상태와 큰 불안감을 겪고 있다”라며 미나의 월드 투어 콘서트 불참 소식을 알렸다.

JYP측은 “아티스트의 건강은 무엇보다 중요한 바, 소속사로서 미나의 회복을 위해 최선의 조치를 기울이도록 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