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13일 10시 17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7월 13일 14시 10분 KST

설리가 공개 연애했던 전 남자친구에 대해 한 말 (영상)

“너무 반가울 것 같다. 그래서…”

JTBC2 ‘악플의 밤’

가수 겸 배우 설리가 과거 공개 연애 경험에 대해 언급했다.

설리는 12일 JTBC2 ‘악플의 밤’에서 패널들과 공개 연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개그우먼 김지민은 “저는 방송에 나가면 (전 남자친구와) 꼭 엮인다. 제가 먼저 이야기를 꺼낸 방송은 별로 없다”며 공개 연애의 고충을 전했다.

그러자 설리는 공개 연애에 대해 후회하지 않는다며 “(전 남자친구를 만나면) 저는 너무 반가울 것 같다. 내 편이었던 사람을 만나는 것이니 가족 같을 듯하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밥을 사줄 것 같다. 계산해주고 간다든지…”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를 들은 신동엽은 “우리나라에서 태어나지 말았어야 한다”고 거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