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7월 12일 10시 50분 KST

성폭행 혐의 체포 후 처음으로 모습 드러낸 배우 강지환 (사진)

오늘(12일) 저녁에 구속 여부가 결정될 전망이다.

외주 스태프 2명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로 긴급 체포된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42)이 체포 후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냈다.

아래는 강지환이 12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고자 경찰서 유치장에서 나와 법원으로 향하는 모습이다.

강지환은 오전 10시께 경기 분당경찰서 유치장을 나왔으며, 검은색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곧바로 승합차에 올랐다. 강지환은 혐의를 인정하는지, 현재 심경이 어떠한지를 묻는 취재진에게 아무런 말도 하지 않았다.

뉴스1
뉴스1
뉴스1
뉴스1

영장실질심사는 오전 11시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열리며, 구속영장 발부 여부는 저녁에 결정될 전망이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