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7월 03일 14시 47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7월 03일 18시 26분 KST

캡틴 아메리카 크리스 에반스는 신작 영화에서 '똥이나 먹어라'라고 말한다

다니엘 크레이그도 함께 출연한다.

제임스 본드와 캡틴 아메리카가 만났다. 배우 다니엘 크레이그와 크리스 에반스의 영화 ‘나이브즈 아웃‘(Knives Out)이 예고편을 공개했다. ‘나이브즈 아웃‘은 드라마 ‘브레이킹 배드‘와 영화 ‘루퍼‘, 그리고 ‘스타워즈:라스트 제다이’를 연출한 라이언 존슨 감독의 신작이다. 영화는 한 가족에게 벌어진 살인 사건을 중심으로 한 미스테리를 그린다.

 

다니엘 크레이그는 형사 브루와 블랑크를 연기한다. 어느날 유명 추리소설가가 자신의 85번째 생일 파티에서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한다. 블랑크는 사건을 수사하기 위해 소설가의 가족들을 만난다. 그런데 이 가족은 뭔가 거짓말을 하고 있다. 애거서 크리스티의 소설을 연상시키는 설정이다. 크리스 에반스는 이 가족 중의 한 사람을 연기한다. 두 배우 모두 평소에는 본적 없었던 모습을 보여줄 듯 보인다. 다니엘 크레이그는 강한 남부식 억양을 연기하며 크리스 에반스는 가족들을 조롱하며 ‘똥이나 먹어라’란 말을 반복한다.

Lionsgate
Lionsgate

다니엘 크레이그와 크리스 에반스외에도 ‘나이브즈 아웃’의 캐스팅은 호화롭다. 마이클 섀넌과 제이미 리 커티스, 토니 콜렛, 캐서린 랭포드, 크리스토퍼 클러머 등이 출연했다. 미국에서는 오는 11월 27일에 개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