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6월 27일 09시 49분 KST

트럼프가 G20 순방서 김정은을 만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친서를 주고받고 앞서 두 차례 정상회담을 했다

Kevin Lamarque / Reuters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번 주말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위해 아시아를 순방하는 동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는 만나지 않을 것이라고 26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을 출발해 아시아로 향하는 중 가진 기자회견에서 ”다른 많은 사람들과 만날 것이다”면서도 ”하지만 김 위원장은 아니다”고 말했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은 ”하지만 나는 김 위원장과는 다른 형태로 대화할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친서를 주고받고 앞서 두 차례 정상회담을 했다. 하지만 북핵 폐기를 위한 양국 간 대화는 대부분 결렬됐다.

이에 앞서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은 3차 북미정상회담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미국이 북한과의 물밑 접촉에 관여하고 있다며 실무협상을 제안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