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6월 17일 16시 27분 KST

존 스노우가 '왕좌의 게임' 팬들에게 사과하는 영상이 올라왔다

분노는 여전히 가시지 않았다.

HBO

‘왕좌의 게임’의 마지막 이야기가 가져온 후폭풍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지난 9년의 시간을 허비한 듯한 허탈감에 바진 팬들은 청원사이트에 마지막 시즌을 다시 만들어달라는 청원을 올리기도 했다. 그런 팬들을 위해 존 스노우가 사과의 메시지를 전하는 영상이 유튜브에 올라왔다. 다시 말하지만, 사과를 하는 이는 존 스노우이지, 키트 해링턴이 아니다. 가짜 영상이라는 이야기다.

이 영상은 최근 화제와 우려를 동시에 낳고 있는 ‘딥 페이크’(deepfake) 기술을 통해 제작됐다. 이 기술은 지난 6월 14일에도 영화배우 빌 헤이더의 얼굴을 아돌드 슈왈츠제네거의 얼굴로 바꾼 영상 때문에 화제가 됐다. 전문가들은 이제 가짜뉴스가 아닌 가짜영상이 전 세계 정치판을 흔들어놓을 것이라고 우려했다.

존 스노우의 사과영상은 '왕좌의 게임' 시즌8의 4번째 에피소드인 'The Last of the Starks'의 한 장면을 소재로 했다. 나이트 킹과 백귀들, 그리고 윈터펠의 전사들이 대결한 전투에서 죽은 자들을 추모하는 장면이다. 영상 속의 존 스노우는 "사과를 해야할 때"라며 이야기를 시작한다. 단순히 목소리를 더빙한 게 아니라, 원래 장면에서 입모양까지 바꿔놓았다.

"당신의 시간을 낭비하게 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 우리가 '로스트'의 엔딩에서 아무것도 깨닫지 못했다는 점을 사과한다."

원래 에피소드에서 존 스노우와 다른 캐릭터들은 죽은 자들의 시체를 태운다. 이 영상에서는 "시즌8의 스크립트를 태우겠다"는 대사가 나온다. 가짜영상의 존 스노우는 다음과 같은 한 마디를 외친다. "엿먹어! 시즌8!"(Fuck season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