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6월 13일 17시 13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6월 13일 17시 27분 KST

솔로 데뷔한 전소미가 JYP와의 불화설과 YG 논란에 대한 질문에 답했다

"솔로 데뷔를 오랜 시간 기다려왔다"

뉴스1

전소미가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와의 불화설을 부인했다.

전소미는 13일 오후 서울에서 솔로 싱글 ‘벌스데이’(BIRTHDAY)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관련 질문을 받고 소속사를 옮긴 이유를 설명했다.

“JYP를 나온 이유는 음악적으로 지향하는 부분이 달라서다. 나올 시기에는 충분히 많은 대화가 오고 갔다. 불화설은 없다. 서로 응원하는 상태로 나왔다. 나도 JYP를 응원하고, JYP도 나를 응원해주지 않을까 한다.”

이어 더블랙레이블로 옮긴 이유에 대해서는 ”테디 오빠와 미팅을 했는데 내 솔로 활동을 상상하면서 행복하게 말씀해주시는 것을 보고 감동을 받았다. 나를 위해주는, 생각해주는 분들이 있다는 것에 감동을 받아서 더블랙레이블을 선택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더블랙레이블이 JYP와 다른 점에 대해서는 ”새로운 환경이고 추구하는 노래 스타일도 다르다. 그 정도인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뉴스1
아이오아이 출신 가수 전소미가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합정동 메세나폴리스 신한카드판스퀘어홀에서 열린 데뷔 싱글 '벌스데이(BIRTHDAY)'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더블랙레이블의 모기업인 YG엔터테인먼트가 각종 논란에 휩싸인 상황에 대한 언급도 있었다. 전소미는 ”솔로 데뷔를 오랜 시간 기다려왔다. 나는 흔들리지 않고 오늘을 위해 열심히 준비하는 수 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테디와 전소미 등이 공동작곡한 데뷔 싱글 ‘벌스데이‘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 공개된다. 싱글에는 전소미의 자작곡인 ‘어질어질’(Outta My Head)도 포함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