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6월 12일 20시 05분 KST

김태호 PD와 유재석의 새 프로젝트가 유튜브로 공개됐다

채널 이름은 '놀면 뭐하니?'다.

유튜브/놀면 뭐하니?

6월 12일, 유재석이 등장한 영상 하나가 유튜브에 공개됐다. ‘무한도전‘의 연출자인 김태호 PD가 직접 출연해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전달한 후, 이 카메라가 다른 이들에게 전달되는 과정에서 찍힌 영상을 담은 것이다. 유튜브 채널 이름은 ‘놀면 뭐하니?‘. 그리고 이날 공개된 5편의 영상은 ‘릴레이 카메라’란 제목을 갖고 있었다.

 

제작진은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냐?’고 말하는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맡기면서 시작된 릴레이카메라. 한달 동안 사람과 사람 사이를 돌며 담긴 예상못한 사람들과 다양한 이야기들”이라고 기획의도를 설명했다. 5편의 영상에는 유재석 외에도 조세호, 태항호, 유병재, 유노윤호등이 출연했다.

김태호 PD는 ‘일간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회사 후배들이랑 요즘 예능과 다른 걸 시도해보자고 고민하다가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주면 좀 더 리얼한 상황이 담기지 않을까 싶었다”며 ”처음 호흡을 맞추는 후배들도 있어서 신규 프로그램 론칭 전 호흡을 맞출 겸 해서 시도해본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찍다 보니 우리만 보기엔 아쉬워서 큰 재미는 없지만 응원해준 분들을 위해 올리게 됐다”고 덧붙였다. 현재 촬영 중인 영상에 대해서는 방송에 담을지 유튜브에 공개할지 고민하고 있다고 전했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