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6월 10일 14시 51분 KST

배우 故최진실 딸 최준희가 면사포를 쓴 사진을 공개했다

”사랑보다 값진 것은 없다”

최준희 인스타그램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16)가 남자친구와 다정한 모습의 사진을 공개,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최준희는 지난 9일 자신의 SNS에 일본어로 ”사랑보다 값진 것은 없다”는 문구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최준희의 남자친구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관련 사진을 올렸다.  

사진들 속에는 최준희와 그의 남자친구가 마치 결혼식을 연상시키는 의상을 입고 다정하게 있는 모습들이 담겼다. 

앞서 최준희는 자신이 운영하고 있는 유튜브를 통해 남자 친구를 공개한 바 있다. 또 그는 유튜브에서 루푸스 병을 앓고 있다고 고백, 퉁퉁 부은 모습도 공개했지만 최근 ”병원에서 정상 수치로 돌아왔다고 한다”며 호전 상황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