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6월 06일 15시 47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6월 06일 15시 47분 KST

김용만 측이 불거진 '건강 이상설'에 입장을 밝혔다

‘대한외국인‘, ‘옥탑방의 문제아들’ 녹화에 불참했다.

뉴스1

코미디언 김용만 측이 갑작스러운 건강 이상으로 프로그램에 줄줄이 불참한 것에 대해 ”이번 주부터 정상적으로 녹화를 진행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6일 MBN에 따르면 김용만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김용만의 건강이 회복됐다. 1~2주 정도 녹화에 불참했지만 이번 주부터 다시 정상적으로 녹화에 참여 중”이라며 ”걱정하지 않아도 될 것 같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SBS funE에 따르면 김용만은 지난 5일 방송된 MBCeveryone ‘대한외국인‘에 건강 문제로 불참했다. 또 KBS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도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김용만과 함께 출연 중인 방송인 송은이는 ”건강상 이유로 쉬겠다는 메시지를 보내 왔다”고 녹화 불참 소식을 알렸다.

이 때문에 김용만의 건강에 심각한 이상이 있는 게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이에 소속사가 직접 나서서 건강 이상설을 일축한 것이다.

한편 김용만은 ‘대한외국인‘, ‘옥탑방의 문제아들’ 등에 출연 중이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