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31일 10시 43분 KST

이주연 측이 '급하게 삭제된' 지드래곤과의 영상에 대해 밝힌 입장

이주연과 지디의 열애설이 불거진 건 처음이 아니다.

이주연 인스타그램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이주연이 빅뱅 멤버 지드래곤과 찍은 영상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급하게 삭제한 가운데, 이주연의 소속사 미스틱 측이 입장을 밝혔다.

31일 새벽, 이주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짧은 영상을 게시했다. 영상에는 사슴 그림을 덧씌워주는 어플을 적용한 이주연과 지드래곤의 모습이 담겼다. 영상은 재빨리 삭제됐으나 수많은 이들이 이미 이 영상을 본 뒤였다.

동아닷컴에 따르면 이주연 소속사 미스틱스토리 측은 삭제된 영상과 재점화된 두 사람의 열애설에 대해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지드래곤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두 사람의 열애설이 처음 불거진 건 지난 2017년 10월이다. 당시 두 사람이 영상 합성 어플 ‘콰이’로 찍은 영상이 공개됐고, 이주연은 소속사를 통해 ”친한 친구 사이”라고 해명했다. 4개월여 지난 이듬해 1월, ‘디스패치’가 두 사람의 열애설을 보도하며 이들은 또 한 번 화제가 된 바 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