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30일 09시 49분 KST

코미디언 김나희가 '미스트롯'과 양세찬·박명수에 대해 각각 한 말

TV조선 ‘미스트롯’에서 5위에 올랐다.

MBCeveryone

TV조선 ‘미스트롯’에서 5위에 오른 코미디언 김나희가 코미디언 선배 양세찬과 박명수와의 인연에 대해 언급했다.

28일 방송된 MBCeveryone ‘비디오스타‘에는 ‘미스트롯’ TOP5 송가인, 정미애, 홍자, 정다경 그리고 김나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나희는 본업인 코미디언 활동을 중단한 가운데 ‘미스트롯’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설명했다.

김나희는 ”제가 코미디언 생활을 하면서 슬럼프가 왔었다. 활동을 접고 본가로 들어갔는데, 양세찬을 만났다”라며 ”원래도 양세찬이 만날 때마다 ‘복면가왕‘에 나가 보라고 했었다. 볼 때마다 ‘영상 찍었냐’고 물어봤다”고 밝혔다.

당시 아무 활동도 하지 않고 있었던 김나희는 ‘나가서 뭘 하나’ 싶었다고 전했다. 그럼에도 ”한 번은 뭔가 해 보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 그래서 회사에 가서 ‘복면가왕’ 나가게 해 달라고 했다”고 말했다.

기회는 다른 쪽에서 찾아왔다. 김나희의 노래 영상을 본 회사 관계자가 김나희에게 ‘복면가왕‘이 아닌 ‘미스트롯’ 출연을 제안한 것이다. 김나희는 ”기회와 시기가 맞아 떨어진 것 같다”고 전했다.

MBCeveryone

이어 코미디언 선배 박명수에 대한 이야기도 나왔다. ‘미스트롯’ 예선전 당시, 유일하게 박명수만 김나희의 무대에 하트를 주지 않았던 것이다. 당시 박명수는 ”우승을 못 할 것 같은데 헛바람이 들까봐 그렇다”는 이유를 댔던 바 있다. 김나희는 ”솔직히 그 때 욕했다”고 털어놨다.

이밖에 김나희는 코 성형 수술을 두 차례 했다고도 밝혔다. 김나희는 ”처음에는 남자 코처럼 됐다. 재수술을 해서 낮췄다”라며 ”코 수술이 무서운 점은, 당시엔 모르는데 3~4년 후부터 변형이 온다. 몇 년 전 모습과 지금이 다르다”고 전했다.

이날 방송 영상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