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20일 17시 35분 KST

가수 김건모 부친상에 대한 SBS '미운 우리 새끼' 측 입장

김건모와 형제들, 어머니 이선미 여사가 빈소를 지키고 있다.

뉴스1

가수 김건모가 부친상을 당한 가운데 SBS ‘미운 우리 새끼’ 측이 ”방송 일정 변동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20일 가요계에 따르면 김건모의 아버지 김성대씨는 지난 19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9세. 고인의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31호에 마련됐으며 김건모와 형제들, 어머니 이선미 여사가 빈소를 지키고 있다.

‘미운 우리 새끼’ 관계자는 20일 뉴스1에 ”김건모가 부친상을 당한 것이 맞다”며 ”다만 이로 인한 방송 일정 변동은 없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제작진은 빈소를 찾아 조의를 표했다.

‘미운 우리 새끼’ 측은 최근 방송에 등장하지 않는 이 여사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미운 우리 새끼’ 관계자는 OSEN과의 인터뷰에서 ”이 여사는 최근 건강상 이유로 녹화에 참여하고 있지 않다”고 전했다.

한편 김건모 부친의 발인은 오는 22일 오전 9시 30분이며 장지는 용인 로뎀파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