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5월 15일 20시 39분 KST

게이머 출신 방송인 기욤 패트리가 고향 캐나다로 돌아간다

"20년을 서울에서 살았기 때문에, 집을 떠나 외국으로 나가는 기분이 드네요."

게이머 출신 방송인 기욤 패트리가 고향인 캐나다로 돌아간다.

15일 기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과 함께 ”캐나다에서 어머니, 아버지와 시간을 보내려 한다”는 내용의 글을 게시했다.

캐나다에서 어머니, 아버지와 시간을 좀 보내려고 해요. 20년을 서울에서 살았기 때문에, 집을 떠나 외국으로 나가는 기분이 드네요. 다들 잘 지내시고, 돌아올게요!♡♡ 서울 안뇽~ 사랑해♡♡

이에 방송인 동료 유세윤, 줄리안, 다니엘 등은 ”보고싶을 거다”, ”꼭 다시 보자” 등 인사를 전했다. 이밖에도 기욤의 인스타그램에는 ”가족들과 즐거운 시간 보내고, 한국에서 다시 만날 수 있길 바란다”는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기욤은 게이머 출신으로, 2000년에 처음 한국에 온 이후 계속 한국에 거주했다. 이후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 ‘내 친구의 집은 어디인가’ 등에 출연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