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4월 30일 09시 42분 KST

코미디언 박성광의 매니저 임송 씨가 SM C&C를 퇴사한다(공식입장)

박성광 역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하차한다.

뉴스1

코미디언 박성광의 매니저 임송 씨가 SM C&C를 떠난다. 이에 따라 박성광 역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하차하게 됐다.

30일 스포츠조선은 단독으로 임씨가 SM C&C에 사표를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임씨와 박성광 모두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도 하차한다.

보도가 나온 직후 SM C&C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임씨의 퇴사 사실을 알렸다. SM C&C 측은 ”임송 매니저가 4월 말일자로 당사를 퇴사하게 되었다”라며 ”꿈을 향해 도전하려는 임송 매니저의 열정을 응원하고 지지한다”고 전했다.

박성광과 임씨의 마지막 ‘전지적 참견 시점’ 출연은 5월 초가 될 전망이다.

아래는 SM C&C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SM C&C 입니다.

당사 소속 임송 매니저와 관련해 다음과 같이 안내드리고자 합니다.

그동안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많은 사랑과 응원을 받아왔던 임송 매니저가 4월 말일자로 당사를 퇴사하게 되었습니다.

당사는 꿈을 향해 도전하려는 임송 매니저의 열정을 응원하고 지지합니다.

박성광씨와 임송 매니저를 아껴주셨던 많은 분들께 감사 인사드리며, 아낌없는 응원의 박수 보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