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4월 26일 20시 57분 KST

박유천씨가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됐다

부인했지만 구속을 피할 수는 없었다

필로폰 투약 혐의 박유천씨가 26일 구속됐다.

 

법원은 박씨가 ”증거인멸 및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 발부 이유를 설명했다.

유씨의 구속영장 신청은 지난 23일 이뤄졌다. 경찰은 유씨의 마약반응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했고 국과수는 23일 양성반응을 통보했다.

박유천씨는 ”(마약을 하지 않았는데) 어떻게 필로폰이 체내에 들어갔는지 확인해 보겠다”며 마약 투약을 계속 부인했지만 구속을 피할 수는 없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