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4월 22일 15시 32분 KST

카카오 측이 조수용 대표와 가수 박지윤의 결혼 보도에 대해 밝힌 입장

앞서 '스포티비뉴스'는 두 사람이 지난 3월 결혼했다고 보도했다.

뉴스1

가수 박지윤과 조수용 카카오 공동대표가 결혼했다는 보도에 대해 카카오 측이 공식입장을 밝혔다.

22일 스포티비뉴스는 단독으로 박지윤과 조 대표가 지난 3월에 결혼을 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두 사람은 조 대표가 발간하는 월간 ‘매거진 B’의 팟캐스트 ‘B캐스트’를 함께 하며 친분을 쌓았으며, 2년 여의 교제 끝에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

카카오 측은 보도가 나온 뒤 이를 인정했다. 동아일보에 따르면 카카오 측 관계자는 ”조 대표와 박지윤이 지난달 가족, 친지, 가까운 지인들만 모시고 결혼식을 올렸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017년 두 사람은 한 차례 열애설에 휩싸였으나, 당시에는 ”친분은 있으나 연인 관계가 아니다”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이후 두 사람은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대표는 디자인·마케팅 전문가로,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검색창을 디자인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카카오에서 브랜드 디자인총괄 부사장과 공동브랜드센터장을 지냈으며, 지난해 3월 공동대표에 선임됐다. 박지윤은 1993년, 하이틴 잡지 모델로 데뷔했으며 이후 가수로서 활동해 왔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