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4월 17일 21시 04분 KST

5월로 예정돼 있던 휘성의 콘서트가 취소됐다

앞서 휘성의 소속사 리얼슬로우 컴퍼니 측은 '에이미 폭로'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뉴스1

가수 휘성이 방송인 에이미와 과거 프로포폴과 졸피뎀을 함께 투약했다는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라는 공식입장을 낸 가운데, 예정됐던 휘성의 콘서트가 취소됐다.

17일 콘서트 제작사 스프링이엔티는 멜론티켓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5월 예정돼 있던 ’2019 케이윌X휘성 [브로맨쇼] 전국투어 콘서트’가 취소됐다고 밝혔다.

제작사는 ”죄송스러운 소식을 전하게 된 점에 깊은 사과를 드린다”라며 ”예매하신 분들께 조속한 환불조치를 취해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휘성의 소속사 리얼슬로우컴퍼니 측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지난 16일 에스엔에스(SNS)에서 휘성과 관련해 제기된 의혹은 전혀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말씀드린다”라며 ”휘성은 단연코 그런 사실이 없으며, 만약 상대가 주장하는 대로 녹취록이 있다면 그에 따른 합당한 처벌을 받겠다”고 밝혔다.

전날 에이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자 연예인 A씨와 프로포폴과 졸피뎀을 함께 투약했다는 폭로글을 게시했다. 에이미는 이 글에서 A씨가 또 다른 지인 B씨에게 ”에이미가 혹시 경찰에 말할 수도 있으니 같이 에이미를 만나서 성폭행하고 사진과 영상을 찍어 입막음하자”는 제안을 했다고도 주장했다.

이에 인터넷에서는 A씨가 휘성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고, 휘성 측은 에이미의 폭로가 나온 지 만 하루가 지난 뒤 공식입장을 냈다.

아래는 ‘브로맨쇼’ 제작사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제작사 스프링이엔티 입니다.

오는 2019년 05월 04일 (토) 6PM / 05월 05일 (일) 5PM 서울을 시작으로 전주 / 부산 / 대구에 예정되어 있던 “2019 케이윌X휘성[브로맨쇼]전국투어 콘서트가 부득이한 사정으로 취소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그 동안 공연을 기다려주신 많은 관객 여러분들께 공연 취소라는 죄송스러운 소식을 전하게 된 점에 대해 깊은 사과를 드립니다.

2019 케이윌X휘성 [브로맨쇼] 전국투어 콘서트를 설레고 기쁜 마음으로 기다려주셨을 팬 여러분들과 갑작스러운 공연 취소로 향후 일정에 차질이 생기거나 불편하게 된 많은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전합니다.

다시 한번 콘서트를 기다려주신 많은 팬 여러분들께 깊은 사과 말씀 전하며, 본 공연을 예매하신 분들께 조속한 환불조치를 취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많은 관심을 보여주신 관객 여러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리게 된 점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