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9년 04월 17일 19시 38분 KST

두바이 왕자가 미출시된 '갤럭시 폴드'로 찍은 셀카를 공개했다

'갤럭시 폴드'의 공식 출시는 열흘 뒤이지만...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군주 셰이크 무함마드 빈 라시드 알막툼의 아들이자 후계자인 셰이크 함단이 ‘갤럭시 폴드‘로 찍은 셀카를 공개했다. ‘갤럭시 폴드’는 미국 기준 오는 26일 출시될 예정인데, 셰이크 함단은 공식 출시 열흘 전 이를 손에 넣은 것으로 보인다.

faz3/instagram

셰이크 함단은 16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갤럭시 폴드‘를 찍은 사진과 영상을 공개했다. 셰이크 함단은 영상을 공개하며 ‘삼성 걸프‘와 ‘삼성 모바일’을 태그해 감사를 표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홍보 목적으로 출시되지 않은 ‘갤럭시 폴드’를 두바이 군주 가문에 미리 증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2017년에도 셰이크 함단은 출시되지 않은 아이폰X를 사용하는 모습을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한 바 있다.

한편 셰이크 함단은 두바이에서 가장 지위가 높은 귀족 중 한 사람인 동시에 UAE의 ‘셀러브리티’이기도 하다.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상을 공개하고 활발하게 소통해 온 그의 팔로워는 780만 명에 달한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다비치안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