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4월 14일 17시 46분 KST

아이스크림 CF를 둘러싼 반응에 대해 손흥민이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손흥민이 배기 청바지를 입고 아이스크림을 흔드는 희한한 광고를 찍었다” - 영국 더 선

Huffpost KR

손흥민(토트넘)은 지난 3월, 빙그레의 아이스크림 ‘슈퍼콘’ 모델로 발탁됐다. 손흥민은 해당 제품 광고에서 아이스크림 콘을 양손에 들고 ”슈퍼손, 슈퍼콘” 라임에 맞춰 네 가지 춤을 선보였다.

광고가 공개된 뒤 인터넷은 뒤집어졌다. 월드클래스답게 영국 현지의 반응이 한국보다 더 뜨거웠다. 영국 더선은 이 광고 클립에 대해 소개하며 ”손흥민이 배기 청바지를 입고 아이스크림을 흔드는 희한한 광고를 찍었다”라며 ”비트에 맞춘 셰이킹”이라고 전했다.

더선은 이 광고를 접한 영국 네티즌의 반응도 설명했다.

빙그레

″언제나 순수한 기쁨이다. 무한재생 중.”

″손흥민이 이런 춤을 추면서, 이렇게 웃으면서 아이스크림을 판다는데 어떻게 거절할 수가 있겠어?”

정작 손흥민은 ”민망하다”는 반응이다. 손흥민은 지난 1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토트넘 대 허더즈필드 경기에 후반 30분 출전했다. 짧은 시간이었으나 손흥민은 1도움을 기록, 팀의 4-0 승리에 일조했다.

경기 후 손흥민은 골닷컴과의 인터뷰에서 이 아이스크림 광고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손흥민은 ”창피하다”라며 ”축구 외적으로 이슈가 되는 것 자체가 나에게는 조금 창피한 일이다”라고 털어놨다. 손흥민은 ”선수들도 놀리더라”라면서도 ”일단은 좋은 모습을, 긍정적인 내용의 CF를 좋게 봐 주시는 것 같아서 그저 감사하다”고 밝혔다.

아래는 손흥민의 CF 영상.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오비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