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9년 04월 10일 14시 29분 KST

F-35A가 일본에서 추락해 파장이 일고 있다

한국 공군도 차세대 전투기로 선정했다.

ASSOCIATED PRESS

한국 공군도 차세대 전투기로 선정한 F-35A가 일본에서 추락해 파장이 일고 있다. F-35의 추락은 세계적으로 첫 사례다.

이와야 다케시 일본 방위상은 9일 오후 실종된 항공자위대 전투기 F-35A의 꼬리날개 일부가 발견돼 추락 사실이 확인됐다고 10일 발표했다. 이와야 방위상은 아오모리현 미사와 기지 주변 바다에서 기체 일부를 발견했으며, 탑승했던 40대 조종사 1명은 행방불명 상태라고 밝혔다. 행방불명된 조종사에 대해서는 “항공자위대, 해상자위대, 미군이 수색을 계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추락 사실이 확인된 F-35A 전투기는 9일 오후 7시30분께 미사와 기지 동쪽 135㎞ 해상에서 실종됐다. 이 전투기는 훈련을 위해 오후 7시께 기지에서 이륙했다. 이와야 방위상은 “4대가 편대 비행 훈련을 하고 있었는데, 1번기에서 ‘훈련 중지’라고 신호를 보내고 이후 통신이 끊겼다. 레이더에서도 사라졌다”고 말했다. 일본은 지난해 미국 록히드마틴의 F-35A를 도입하기 시작해 지금까지 13대를 배치했다. 일본 정부는 남은 12대의 비행을 당분간 중지시켰다.

일본 정부는 F-35를 모두 147대 도입할 계획이다. 공군용 F-35A와 함께 단거리 이륙 및 수직 착륙이 가능한 F-35B도 도입해 항공모함으로 개조할 예정인 이즈모급 호위함에서 함재기로 운용할 계획이다.

한국 공군은 2021년까지 7조4천억원을 투입해 F-35A 40대를 도입할 예정이며, 지난달 29일 최초로 2대가 청주 공군기지에 도착했다.

F-35A는 레이더에 탐지되지 않는 스텔스 능력을 바탕으로 은밀히 목표물을 타격할 수 있어 전략무기로 분류되기도 한다. 최대 속도는 마하 1.8, 전투행동반경은 1093㎞다. 공대공미사일, 합동직격탄, 소구경 정밀유도폭탄으로 무장한다.

미국은 최첨단 기종인 F-35의 판매를 통제하며 대외 관계의 지렛대로 사용하기도 한다. 최근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회원국 터키가 러시아제 S-400 방공미사일을 도입하기로 하자, 러시아가 F-35의 취약점을 파악할 수 있다는 이유로 터키에 대한 판매 계획을 취소시켰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