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4월 09일 16시 55분 KST

장성규 아나운서가 JTBC를 퇴사한다

‘방구석1열‘, ‘아는형님’ 등 JTBC 방송에서 하차하는 것은 아니다.

뉴스1

장성규 아나운서가 JTBC에 제출한 사직서 사진을 공개하며 프리랜서로서의 첫 출발을 알렸다.

9일 SPOTV는 단독으로 장 아나운서가 JTBC에 사직서를 제출했으며, 지난 3월 말부로 퇴사하고 프리랜서로 활동하게 됐다고 보도했다. 다만 장 아나운서와 JTBC의 인연이 끝나는 것은 아니다. 매체는 장 아나운서가 JTBC 자회사인 JTBC콘텐트허브에 소속되어, 퇴사 이후에도 ‘방구석1열‘, ‘아는형님’ 등 JTBC 방송에 출연할 것이라고 전했다.

보도가 나온 뒤 장 아나운서 측도 직접 입장을 밝혔다. 장 아나운서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로 쓴 사직서 사진을 게시하며 장문의 글을 남겼다.

장 아나운서는 ”제가 직접 말씀드렸어야 했는데 기사로 먼저 접하시게 만들어 죄송하다”라며 ”얼마 전 처음으로 사직서를 썼다. 부족한 제가 새 출발을 하게 된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약 8년 간 은혜를 베풀어 준 JTBC 전 직원분들과 시청자 여러분의 사랑 덕분에 낼 수 있었던 용기다. 깊이 감사합니다”라며 ”끝까지 저를 믿어주시고 저를 위한 새로운 길을 만들어주신 중앙 그룹 어른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끝으로 장 아나운서는 ”이런 용기를 낼 수 있게 힘을 주신 모든 분들의 얼굴에 먹칠하지 않는 방송인으로 성장할 것을 약속드린다”며 ”#프리선언”이라는 말로 글을 맺었다.

아래는 장 아나운서 글 전문.

일정 마치고 부재중 전화가 서른 통이나 와있길래 뭔 일 난 줄 알고 깜짝 놀랐네요
우선 제가 직접 말씀드렸어야 했는데 기사로 먼저 접하시게 만들어 죄송합니다
다시 한번 제 손으로 말씀드리겠습니다

얼마 전 처음으로 사직서를 썼습니다
부족한 제가 새 출발을 하게 된 겁니다 약 8년간 아낌없이 은혜를 베풀어 준 jtbc 전 직원분들과
시청자 여러분의 사랑 덕분에 낼 수 있었던 용기입니다
깊이 감사합니다

더 다양한 플랫폼에서 여러분께 인사드릴 수 있게 되어 설레면서도
과연 잘 할 수 있을까, 두렵기도 합니다
다만 실패는 두렵지 않습니다
이미 새로운 도전을 시도한 것만으로도 충분히 제 자신이 기특하고 멋집니다

끝까지 저를 믿어주시고 저를 위한 새로운 길을 만들어주신 중앙 그룹 어른들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이런 용기를 낼 수 있게 힘을 주신 모든 분들의 얼굴에 먹칠하지 않는 방송인으로 성장할 것을 약속드리며 줄이겠습니다
사랑합니다

#프리선언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하이트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