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4월 06일 10시 44분 KST | 업데이트됨 2019년 04월 06일 10시 53분 KST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패션위크에서의 돌발행동을 사과했다(방송 보기)

성훈이 런웨이에 데뷔했다

mbc

5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 배우 성훈이 모델로 패션위크 무대에 선 모습과 기안84가 게스트 셀럽으로 참석한 모습이 화제가 됐다.

이날 기안84는 성훈이 준비해준 숍에 들러 헤어와 메이크업을 받은 뒤 디자이너가 제공한 옷을 입고 패션쇼장에 도착했다. 그는 샵에 가는 도중 성훈에게 전화를 걸어 ”너무 떨린다”며 차분한 성훈을 긴장시켰다.

시청자들의 비판을 받은 장면은 성훈의 런웨이 중 나왔다. 기안84는 워킹 중인 성훈을 보고 ”성훈이형”이라고 외쳐 주위 참석자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성훈을 바라보며 손을 흔들기도 했다.

스튜디오에서 이날 영상을 지켜보던 박나래와 헨리, 이시언은 기안84의 행동을 지적했다. 기안84는 ”축구 경기할 때 선수한테 파이팅 외치지 않나, 아는 척 하고 싶었다”, ”이제 보니 민폐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기안84의 포토월 포즈와 성훈의 런웨이를 아래에서 보자.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