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4월 05일 15시 45분 KST

홍진호가 대만 포커대회에서 거둔 성적

ㅇㅇ 2등

전직 프로게이머이자 현직 방송인 홍진호가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포커 대회에 출전했지만 또 2등을 했다.

홍진호는 3일, J88 Poker Tour Taiwan 2019 대회 결승에 진출했다. 이를 중계하던 홍진호의 라이벌 임요환은 ”(홍진호가) 1등을 하면 한국 포커계가 부흥하고 2등을 하면 본인이 부흥한다”는 농담을 던지기도 했다. 게임 막판은 홍진호에게 유리하게 흘렀다. 경기가 막바지에 홍진호는 Q 원페어, 상대 선수는 10 원페어가 나왔다. 이대로 끝나면 홍진호의 우승이 확실해지게 된다.

 

그러나 홍진호는 ‘2의 마법’에서 벗어날 수 없었다. 상대 선수의 마지막 카드로 10이 나오면서 10 원페어는 10 트리플이 되었고 홍진호는 역전패했다. 이번에도 2등이 되었다. 이를 중계하던 임요환은 ”홍진호선수가 결국은 대한민국 포커 부흥을 위하기보다 자신의 부흥을 위해 2등했다”며 ”진호가 게임에서만 2등 하는줄 알았는데 포커도 2등해서 억장이 무너진다”고 우스갯소리를 던졌다.

 

 이날 포커 경기는 22시에 종료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