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9년 03월 20일 12시 11분 KST

"포항지진은 지열발전소가 촉발" 정부연구단 조사 결과 나왔다

피해보상 소송이 줄을 이을 것으로 예상된다

뉴스1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에 위치한 지열발전소

지난 2017년 포항과 인근 지역에서 발생한 규모 5.4의 대형 지진의 원인을 조사한 정부의 조사단이 ”지열발전소가 지진을 촉발했다”고 밝혔다.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에 참여한 해외조사위원회는 발생 지역에 알려지지 않았던 단층이 있었으며, 이 단층대가 지열발전 주입에 의해 활성화됐다고 분석했다.

조사단 설명에 따르면, 지열발전소 실증연구를 수행하던 도중 지열정 굴착과 두 지열정(PX-1·PX-2)을 이용한 수리자극이 시행됐다. 굴착할때 발생한 이수누출(mud loss)과 한 지열정(PX-2)을 통해 높은 압력으로 주입한 물의 압력으로 인해 포항지진 단층면에 남서 방향으로 깊어지는 심도의 미소지진을 순차적으로 유발시켰다는 것이다.

조사단은 "시간경과에 따라 결과적으로 그 영향의 본진의 진원 위치에 도달하고 거의 누적돼 임계 응력상태에 있었던 상황에서 포항지진이 촉발시켰다"고 결론을 내렸다. 결국 '유발(Induced)지진'이자 '촉발(triggered)지진'이기 때문에 '자연지진'은 아니라는 뜻이다.

정부조사단이 정의한 유발지진은 지구 내부에서 유체 주입의 영향으로 공급압과 응력이 변화된 암석의 공간적 범위 내 일어날 수 있는 규모 지진을 말한다. 즉, 유발지진은 이때 유체 주입과 조구조 운동으로 축적된 변형 에너지는 방출하는 것이다.

촉발지진은 인위적인 영향이 최초의 원인이나 그 형향으로 자극을 받은 공간적 범위를 크게 벗어나는 규모 지진으로, 이때 지진은 대부분 조구조 운동으로 축적된 변형에너지를 방출한다.

조사단은 또 1년 반이 지난 지금 시점에서도 지층의 수리적, 화학적 특성이 안정화되지 않았으며, 이후 지속적인 모니터링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밝혔다.

뉴스1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대성 아파트가 무너진 채 방치되고 있다. 대성 아파트는 2017년 11월15일 북구 흥해에서 발생한 규모 5.4지진 때 건물 외벽과 건물이 무너지는 피해가 발생했다.

이번 발표는 지난 2017년 11월 발생한 포항지진의 원인이 지열발전소에 의한 것인지를 놓고 정부가 그동안 조사한 결과를 처음으로 공표한 것이다. 

당시 포항은 2016년 경주 이후 한국에서 두 번째로 큰 규모였던 규모 5.4의 대형 지진이 발생했고, 이로 인해  1명이 숨지고 117명이 부상했으며 1797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또 공공·사유 시설물 671곳이 전파, 285곳이 반파, 5만4139곳이 부분 피해를 입은 것으로 최종 집계됐다.

지진이 없던 지역에서 갑작스럽게 지진이 발생하자, 이 원인이 지열발전소에 의한 것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논란이 커지면서 포항지진이 지열발전소에 의한 유발지진인지 아닌지를 놓고 정부가 전문가들로 구성된 조사단을 꾸려 연구를 시행했다. 국내외 전문가가 참여한 포항지진 정부조사연구단은 지난해 3월부터 1년 동안 조사를 진행해왔다.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에 위치한 지열발전소는 가동을 멈춘 상태다.

뉴스1

앞서 포항시는 정부공동조사단의 조사 결과 자연지진이 아닌 유발(촉발)지진으로 드러날 경우 소송에 나서기 위해 지난해 5월 법률자문단을 구성해 활동해온 바 있다.

공봉학 포항시 법률자문단 대표 변호사는 20일 ”포항지진은 지열발전소로 인한 유발지진이라는 학계의 발표 등이 있는 만큼 충분한 증거 자료를 모아 소송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또 ”자문단은 지진 피해 주민들의 심정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이해할 수 있다. 포항시와 긴밀히 협조해 시민과 고통을 함께 하겠다”고 했다.

한국은행 포항본부가 조사한 지진 피해금액이 3323억원에 달한다. 이에 따른 피해보상 소송도 줄을 이을 것으로 예상된다.

2년째 흥해실내체육관 대피소에서 생활하고 있는 A씨(59) 등 주민 30여명은 ”지열발전소가 지진의 원인으로 밝혀진 이상 법률자문단과 상의해 정신적·물질적 피해 보상에 대한 소송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포항시는 정부공동조사단 발표와 관련해 21일 오전 기자회견을 갖고 공식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PRESENTED BY 호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