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3월 13일 11시 40분 KST

SM엔터테인먼트가 '디오(도경수) 재계약 불발' 보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아시아경제는 단독으로 디오와 SM이 결별한다고 보도했다.

뉴스1

그룹 엑소의 디오(도경수)와 SM엔터테인먼트의 계약이 불발됐다는 기사가 나온 가운데, SM 측이 이를 부인했다.

13일 아시아경제는 단독으로 디오와 SM 측이 결별한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디오를 제외한 엑소 멤버 전원은 재계약에 합의했으나, 디오는 계약 여부에 대해 마지막까지 고심했으나 결국 함께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SM측은 이 보도를 부인했다. 더팩트에 따르면 SM측은 ”디오와 재계약이 불발됐다는 소식은 사실무근이며, 아직 계약 기간이 많이 남아있다”고 밝혔다.

디오는 엑소 활동과 더불어 배우로서의 입지도 다지고 있다. 디오는 본명인 도경수라는 이름으로 영화 ‘카트‘, ‘순정‘, ‘형’, 신과 함께‘, ‘스윙키즈’ 등에 출연했으며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백일의 낭군님’ 등에서도 열연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