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3월 02일 17시 50분 KST

"용서받지 못하는 일" 전소연 측 불법 다운로드 프로그램 사용 사과

큐브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인스티즈 게시판 캡처

걸그룹 ‘(여자)아이들’ 측이 멤버 소연의 불법 복제 프로그램 사용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이들의 소속사 큐브 엔터테인먼트 측은 2일 ”논란이 된 불법프로그램은 소연이 연습생 시절 작곡 공부를 막 시작할 무렵 여러 작곡 관련 프로그램을 사용하고 배우는 중 다운로드 받았던 프로그램으로 본격적으로 작곡을 시작한 이후 사용하지 않는 프로그램”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소연은 온라인을 통해 자신의 노트북 바탕화면을 공개했다가, 이 과정에서 불법 음악을 만드는 데 사용하는 프로그램의 불법 복제물이 발견돼 불법 프로그램을 다운로드한 것이 아니냐는 논란이 불거졌다. 

이어 ”현재까지 발표된 소연의 자작곡들은 모두 로직 정품 프로그램과 내장악기, 월정기적으로 결제되는 스플라이스만을 이용해 작업한 것을 확인했다”며 ”하지만 불법 프로그램을 다운받고 사용했던 일이 그 어떤 변명으로도 용서받지 못하는 일이라는 것을 본인 스스로 인지하고 있으며 깊이 반성 중”이라고 덧붙였다. 

뉴스1

소속사의 설명은 연습생 시절 작곡을 배우는 중에 다운 받았던 프로그램이며 이후 정식 자작곡을 발표할 때는 이들 프로그램의 음원을 사용하지 않았다는 해명이다. 

끝으로 ”소속사로서 연습생과 아티스트의 작업 환경을 좀더 면밀히 관찰하고 관리하지 못한 점 사과드리며 향후 큐브엔터테인먼트의 소속 아티스트를 비롯해 연습생들의 창작 활동에 있어 그 어떤 불법적인 방법이 사용되지 않도록 회사 차원에서의 관리 감독과 지원을 아끼지 않도록 하겠다”며 ”이번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사과 드린다”고 전했다. 

이하 큐브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큐브엔터테인먼트입니다.

소연의 불법프로그램 사용 논란에 대해 공식입장 전달드립니다.

논란이 된 불법프로그램은 소연이 연습생시절 작곡 공부를 막 시작할 무렵 여러 작곡 관련 프로그램을 사용하고 배우는 중 다운로드 받았던 프로그램으로 본격적으로 작곡을 시작한 이후 사용하지 않는 프로그램입니다.

현재까지 발표된 소연의 자작곡들은 모두 로직정품 프로그램과 내장악기, 월정기적으로 결제되는 스플라이스만을 이용해 작업한것임을 확인하였습니다.

하지만 불법 프로그램을 다운받고 사용했던 일이 그 어떤 변명으로도 용서받지 못하는 일임을 본인 스스로 인지하고 있으며 깊이 반성중입니다.

소속사로써 연습생과 아티스트의 작업 환경을 좀더 면밀히 관찰하고 관리하지 못한 점 사과드리며 향후 큐브엔터테인먼트의 소속 아티스트를 비롯해 연습생들의 창작 활동에 있어 그 어떤 불법적인 방법이 사용되지 않도록 회사 차원에서의 관리 감독과 지원을 아끼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이번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사과 드립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