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2월 20일 09시 47분 KST

레이싱모델 류지혜가 프로게이머 이영호와 팬들에게 사과했다

앞서 이영호와 교제하던 당시 낙태 수술을 한 경험이 있다고 폭로했다.

뉴스1

레이싱모델이자 BJ로 활동하고 있는 류지혜는 19일, 전 남자친구인 프로게이머 이영호와 교제 당시 낙태 수술을 한 경험이 있다고 폭로했다. 이영호는 자신의 인터넷 방송을 통해 이를 반박했으나 류지혜는 이를 재반박하며 극단적 선택을 암시해 우려를 샀다. 두 사람의 이름이 이날 하루 종일 포털사이트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파장은 컸다.

이튿날인 20일 새벽, 류지혜는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을 통해 사과문을 게시했다. 류지혜는 ”그 당시 감정이 격해져서 옳지 않은 표현을 했다”며 ”이영호는 순수한 시절에 너무 깊이 사랑했던 사람이다. 이번 일에 대해서는 내가 술을 마시고 실수를 한 점 너무 죄송하고 인정한다”고 밝혔다.

또 ”영호한테도 너무 미안하다. 깊이 사랑했던 사람이라서 저도 모르게 가슴 한켠에 그 마음이 남아있었던 것 같다”라며 ”자꾸 술이 취하면 의도치 않게 언급하게 되고 후회하고, 우리는 서로에게 첫사랑이었다”고 설명했다. 류지혜는 끝으로 ”이영호 팬분들에게 그리고 제 팬분들에게 너무 죄송하다”고 전했다.

뉴스1

앞서 류지혜는 아프리카TV BJ남순의 인터넷 방송에 출연해 과거 이영호 때문에 낙태를 했다고 주장했다. 이영호는 자신의 인터넷 방송을 통해 ”나한테 얘기한 게 없는데 계속 날 왜 언급하는지 모르겠다”며 ”사과하지 않으면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이후 류지혜는 인스타그램에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올려 우려를 샀으나, 경찰에 의해 무사히 발견됐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