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2월 15일 09시 51분 KST

배우 故최진실 딸 최준희가 학교폭력 가해 행위에 대해 사과했다

최준희는 얼마 전 '루프스병' 투병 사실을 털어놨다.

YouTube

배우 故최진실의 딸 최준희 양이 과거 학교폭력 가해 행위를 사과했다.

14일 최양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준희의 데일리’에 ”사과 영상,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시했다. 최양은 영상 초반 ”정확한 전달을 위해 준비한 글을 읽게 됐다”며 ”제 잘못을 인정하고 제 과거의 언행들 때문에 많이 언짢으신 분들께 사죄 및 반성을 위해 드리는 영상”이라고 설명했다.

최양은 “2년 전 작은 다툼으로 시작됐던 싸움이 커져 학교폭력재판이 열렸다. 그 당시 친구들과 함께 페이스북에서 피해자 욕을 했고, 그 후에도 감정적으로 대처하며 SNS에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언행들을 했다”라며 ”서면 사과 판결이 내려졌고 피해자에게 서면 사과를 드렸다. 저에게 큰 상처를 받아 학교를 자퇴한 피해자를 포함하여 이 사건 이후로 많이 실망하셨고 언짢으셨을 분들께 고개 숙여 죄송하고 사죄한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무엇보다도 저 때문에 많은 아픔을 받았을 그 친구한테도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 저는 맹세코 그 친구에게 아무 악감정이 남아 있지 않은 상태이고 그때 제 행동에 대해 항상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마음을 갖고 살아가겠다”며 피해자에게 사과했다.

또 ”다시는 그런 언행을 하지 않겠다고 영상을 보시는 모든 분들께 약속드린다”라며 ”이번 일을 통해 앞으로 더 조심하고 정신 차리는 최준희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앞서 인터넷에는 최양이 학교폭력 가해자였다는 글이 올라와 논란이 됐다. 최양이 공개한 영상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최양은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을 통해 루프스병 투병 사실을 털어놓은 바 있다. 루프스병은 몸의 면역체계가 자신의 몸을 스스로 공격하는 만성 자가면역 질환으로, 사망률은 낮지만 완치가 거의 불가능한 병으로 알려져 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

PRESENTED BY 일동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