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1월 10일 16시 33분 KST

손예진과 현빈 측이 불거진 '동반 여행설'에 밝힌 입장

현빈과 손예진은 영화 '협상'을 통해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뉴스1

배우 손예진과 현빈이 미국 여행설과 열애설을 부인했다.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빈, 손예진 함께 미국 LA에서 여행 중’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이 글의 작성자는 ”두 사람이 다정하게 여행 중이며, 미국에서 손예진의 부모님과 함께 식사하는 것도 목격했다”고 밝혔다.

이 글이 화제가 되자 손예진의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측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10일 스포츠조선에 따르면 손예진의 소속사는 ”손예진은 혼자 여행 중이다. 평소에도 혼자 잘 다닌다”라며 ”손예진의 부모님 역시 한국에 계신다. 미국에서 식사를 했다는 것도 말이 되지 않는다”고 전했다.

현빈 소속사 역시 이를 부정했다. 스포츠동아에 따르면 현빈의 소속사 VAST 엔터테인먼트는 ”사실 무근”이라며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촬영 후 해외 일정 차 나간 건 맞지만 손예진과의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손예진과 현빈은 지난해 개봉한 영화 ‘협상’에서 호흡을 맞췄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